진료안내

치매란 무엇인가?

치매의 의학적 정의는 “퇴행성 뇌질환 또는 뇌혈 관계 질환 등에 의해 기억력, 언어능력, 지남력, 판단력 및 수행 능력등의 인지기능저하 를일으켜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래하는 후천적인 다발성 장애” 를 말합니다.
다시 말하면 정상적으로 활동하던 사람이 뇌에 발생한 각종 질환으로 인하여 인지기능이 떨어져 일상생활을 할 수 없는 경우를 말합니다.

다음과 같은 경우는 치매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

치매는 조기에 발견하여 예방하고 치료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치매의 초기 증상은 의심하지 않으면 일반적으로 노화에 의한 자연스러운 증상으로 오해되어 진단이 늦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치매 환자들이 가지는 초기 증상들을 염두에 두셨다가 조금이라도 의심이 되면 가능한 한 빨리 전문의에게 진찰을 받아보는것이 중요합니다.

1. 기억장애

– 이름, 전화번호 등을 기억하기가 힘듭니다.
– 며칠 전에 들었던 이야기를 잊어버려 같은 질문을 반복합니다.
– 어떤 일을 해놓고도 잊어버려다시합니다.
– 물건을 어디다 두었는지 몰라 찾아 헤맨 적이 있습니다.
– 심한 경우 오전의 일을 오후에 잊어버리거나, 방금전의 일을 잊어버리는 경우도 있습니다.
– 가스불 위에 음식을 올려놓은 것을 잊어버려 태우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2. 언어장애

– 하고 싶은 말이나 표현이 금방 떠오르지 않고 물건 이름이 잘 생각나지 않습니다.
– 책을 읽을 때도 같은 문장을 여러번 반복해서 읽어야 이해가 됩니다.
– 심한 경우에는 신문이나 잡지를 읽을 때 이야기 줄거리를 파악하지 못합니다.
– 말귀를 잘 못알아 듣습니다. 청력저하에 의한 증상일 수도 있지만 치매의 초기증상일 수 있으니 주의깊게 보셔야 합니다.

3. 시• 공간능력저하(방향감각상실)

향감각이 떨어져서 길을 잃거나 자주 가던 곳도 가지 못하고 헤매는 경우가 있고, 심한 경우 집 안에서도 화장실을
못 찾고 헤매게 됩니다.

4. 계산능력 저하

– 계산능력이 떨여져서 이전에 잘하던 사람도 돈관리를 못하게 됩니다.
– 시장에 가서 거스름돈을 받아오는데 실수가 생깁니다.

5. 성격 및 감정의 변화

– 이전에는 사교적이었으나 외출하기를 싫어 하고 집안에만 있으려고 합니다.
– 평소에는 엄격하던 사람이 이상할 정도로 너그러워집니다.
– 의욕적으로 하던 일조차도 귀찮아 합니다.
– 어린아이 같이 생각이 단순해집니다
– 이기적으로 변할 수도 있고 세수나 목욕 등의 개인위생도 게을리하게 됩니다.

6. 이상행동

– ‘누군가 자기 자신의 물건을 훔쳐갔다.’, ‘배우자가 바람을 핀다.’, ‘남이 나를 해치려한다.’ 는 등의 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 때리거나 고함을 지르거나 욕설을 하는 등의 공격적인 행동을 보이기도 합니다.
– 고함을 지르거나 욕설을 하는 등의 공격적인 행동을 보이기도 합니다.
– 집안을 왔다갔다 하면서 옷을 입었다 벗었다 하거나 장롱이나 서랍에 있는 모든 옷을 꺼내서 다개어서 다시 넣었다가 또 꺼내서 정리하는 반복적인 행동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 쓸데없이 바깥을 배회하는 증상을 보이기도 합니다.

기억장애와 치매는 다음과 같이 다릅니다.

나이가 들어 깜빡깜빡하는 것은 치매가 아닙니다.

건망증이란 어떤 사실을 잊었다라고 누가 귀띔을 해 주면 금방 기억해 내는 현상으로 흔히 정상인에게도 있을 수 있습니다. 기억장애가 수개월을 두고 갈수록 심해지거나 다른 판단력이나 사고력의 저하가 동반 되었을때는 특히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그러나 단순 기억장애에서 치매로 발전할 수 있으므로 기억장애가 있을때는 반드시 신경과 의사의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치매를 일으키는 원인 질병은 다음과 같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치매를 한 가지 병으로 이해하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치매는 진단명이 아니라 두통처럼 일종의 증상이고 두통을 일으키는 원인이 수없이 많은 것처럼 치매의 원인은 실로 다양합니다. 이 중에서 제일 많은 원인은 퇴행성 질환인 알츠하이머병 과 뇌혈관 질환으로 인한 혈관성 치매입니다

빨리 진단하면 많은 경우 치매는 치료가 가능합니다.

앞에 언급한 여러 가지 질환 중 퇴행성 질환을 제외하고는, 치료가 가능하거나 조기에 발견하면 더이상의 진행을 막을수 있는 치매가 많습니다.
수두증(뇌에 물이 차는 병), 양성 뇌종양, 갑상샘 질환, 신경계감염, 비타민 부족증 등에 의한 치매는 전체 치매의 10~15%를 차지하며 완치될 수있습니다.

특히 우리나라에 많은 혈관성치매는 당뇨병이나 고혈압과 같이 뇌혈관의 동맥경화증을 일으켜서 생기거나 이러한 병으로 인해 뇌졸중을 반복해서 앓게 되어 생기는 치매입니다. 이러한 혈관성치매는 원인 질병을 치료하고 뇌졸중의 재발을 예방함으로써 막을 수 있으며 초기에 이러한 치매를 발견하면 더 이상의 진행을 막을 수 있고 예방이 가능합니다.

알츠하이머병이란?

알츠하이머병이란 미국 레이건 대통령이 걸린 병으로 뇌세포들이 하나, 둘씩 죽어 가면서 기억력 저하로 시작하여, 언어기능의 장애, 방향감각, 판단력 저하가 나타나면서 결국에는 스스로 돌볼 수 있는 능력이 상실되는 질환입니다.

원인

뇌에 축적되는 아밀로이드 단백질 및 이로 인해 유발되는 것으로 보이는 타우 단백질의 뇌내 침착에 의해 뇌세포가 죽으면서 뇌위축이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치료 및 예방

과거에는 치료제가 전혀 없었는데 다행스럽게도 최근 여러약제가 개발되어 있습니다. 이 약물들을 복용함으로써 치매의 증상을 호전시키거나 증상의 진행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 사용되는 약물들은 치매를 완치시키거나 치매 증상의 악화를 완전히 막을 수는 없기 때문에 그 예방 방법 및 새로운 치료 약물 개발을 위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중입니다.

혈관성 치매란?

혈관성치매란 뇌혈관 질환에 의한 뇌손상이 누적되어 나타나는 치매를 말합니다.

위험인자 : 고혈압, 당뇨병, 고지질혈증, 심장병, 흡연, 비만, 운동부족

고혈압은 그 중 가장 무서운 위험인자입니다.
정상적인 혈관벽은 말랑말랑하고 투명한데 고혈압이 오래 지속되면 혈관벽의 근육층이 두꺼워져서 혈관이 좁아집니다. 큰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면 반신불수, 언어장애 등 금방 눈에 보이는 장애가 나타나지만 매우 작은 혈관이 손상되면 그 손상되는 뇌세포의 양이 매우 소량이기 때문이 눈에 띄지 않게 되고 이런 변화가 누적되어 결국 치매에 이르게 됩니다.

치매의 치료와 조기 진단의 중요성

치매를 조기에 진단함으로써,

– 치료 가능한 치매인 경우 빨리 발견하여 치료하면 완치가 가능합니다.
– 퇴행성 치매의 경우 적절한 약물치료를 통해 인지기능 및 생활능력의 연장이 가능합니다.
– 치매 증상의 악화인자를 개선하고, 예방인자를 권장하여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습니다.
– 치매 증상이 진행하면서 나타날 수 있는 문제행동을 예방할 수 있고, 문제행동이 나타난 경우 적절한 약물, 행동치료를 통해 증상을 경감시킬 수 있습니다.
– 가족들과 사회로부터 적절한 지지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 경제적인 계획이나 남은 삶에 대한 계획을 수립 할 수 있습니다.
– 국가적으로 제공되는 복지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 운전사고를 포함하여 다른 크고 작은 사고들을 미리 예방할 수 있습니다.
– 가족들이 장기적인 대책 수립을 미리 할 수 있습니다

신경과 의사는 치매의 조기 진단을 통해 치매 환자들의 사회 복귀와 일상생활의 유지를 돕고 치매를 앓고 있는 가족들의 고통을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치매의 치료와 조기 진단의 중요성

알츠하이머병은 약물복용으로 증상을 호전시키고 증상의 진행을 완화 시킬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에 많은 혈관성치매는 뇌졸중의 원인 치료와 함께 약물치료로 증상이 호전될 수 있습니다.

치매는 약물 이외에도 다양한 비약물 치료로 인지 기능을 향상 시킬 수 있습니다.

대한신경과학회[웹사이트]. (2020.11.23).URL:https://new.neuro.or.kr/public/?sn=2&sn2=2

이용희신경과의원

항상 편안한 진료로 평생주치의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